MB의 동물농장

Posted 2009.03.26 14:29

지난 1년간의 MB정부의 행보를 보면 조지오웰의 동물농장을 보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때가 많다.
"경제를 살리다"라는 표어에 국민들이 호응하여 그에게 지지를 보냈고 그를 대통령으로 만들었다.

농장의 문제를 숨기고 외부에 있는 적의 문제를 바꾼 행태나,
국내의 문제를 부인하고 오로지 문제의 원인을 오로지 외국에만 돌리는 행태나.
아무 쓸모 없는 대운하를 만들어야 하는 이유도 농장의 동물들이 풍차를 만들어야 하는 이유와 별반 차이가 없다.

가장 아찔한 것은 정부가 스스로 나서서 '초중고'부터 군사교육을 받는 밀리터리 스쿨의 설립을 검토한다는 기사를 봤을 때였다.
나폴레옹이 어렸을 때부터 키웠던 사냥개들이 농장의 불만을 가진 동물들을 제거하고 위협하는 존재가 된 것처럼,
언론의 자유와 국민들의 표현의 자유가 눈에 띄게 억압받는 이런 상황에서 저런 행보들은 우려를 불러 잃으킬 수 밖에 없다.
정부가 스스로 나서서, 기계적으로 정부의 생각과 행동을 따르는 군인을 만든다.
어디서 많이 봐오던 시나리오 아닌가. (구소련, 제국주의 일본, 나치즘 아래의 독일 그리고 현 북한에서)


물론 지금도 정부의 정책에 반대하는 사람들의 제거하고 있다.
말을 듣지 않는 사람들은 정부의 적으로 돌리고 검찰을 이용해 구속한다.
미네르바가 구속된지 벌써 2달이 넘었지만, 법원에서는 납득할만한 구속 사유를 말해주지 못하고 있다.
그리고 구속을 했다면, 집중적인 수사를 통해 벌써 결과가 나왔을게 분명한데 2달이 지나도록 아무런 수사결과도 내지 못하고 있다.
미네르바 구속의 목적이 사건 자체라기보다는 오히려 미네르바의 입을 막는 것이라는 걸 스스로 증명하는 꼴이다.

몇일 전에는 노종면 YTN노조위원장이 구속되었고 오늘은 이춘근PD가 구속되었다.
그러나, 장자연 리스트와 관련해서는 매니져였던 유씨를 제외하고는 어떤 사람도 구속되지 않았다.
오히려 이름은 있으나 리스트는 없다는 말도 안되는 헛소리는 이 사건에 있는 사람들은 절대 피해를 입지 않는다는 것을 암시한다.
동물농장의 돼지들은 암소들이 힘겹게 짠 우유를 자기들끼리 먹으며 호위호식하지만 아무런 문제가 안되는 것처럼.


MB의 동물농장.
과연 어디까지 갈지는 예상을 못하겠다.
그러나 한가지 확실한 것은
역사로부터 교훈을 얻지 못한 자는 역사를 되풀이 한다는 것이다.

  1. 리장

    | 2009.03.26 19:12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저도 동물농장이 떠오르더군요....철저히 제거시키는 위대한 돼지수령님의 모습이...ㅡㅡ

  2. 콜로키움

    | 2009.03.28 15:39 신고 | PERMALINK | EDIT |

    돼지수령님은 통제를 잘해서 다른 동물들은 유능하다고 생각하는데,
    우리 카가는 1년만이 모든 국민들이 무능하다고 생각하게 만드니 이것도 능력인것 같습니다. -_-

  3. 하민혁

    | 2009.03.29 00:17 | PERMALINK | EDIT | REPLY |

    "본인은 트랙백 도배하면서, 정작 자신의 블로그에 트랙백 여러개 다는건 싫어하더라고요."

    어딘가에 보니 나를 가리켜 이렇게 써두셨군요. -_

    유언비어는 타인 뿐만 아니라 자신의 정신건강에도 안 좋은 거랍니다.
    왜 저런 유언비어를 퍼뜨리고 다닐까요?

    게다가 내가 이 글에 트랙백을 보낸 걸로 나와 있는데, 그 트랙백조차 없앴군요.
    참.. 나는 도무지 이해가 안 된다는. -_

    <덧> 그 친구 블로그에 댓글을 막아두었기에 여기다 적습니다.

  4. 콜로키움

    | 2009.03.29 01:53 신고 | PERMALINK | EDIT |

    오히려 제가 드리고 싶은 말인데요.
    제가 보낸 트랙백 3개중 2개가 사라졌던데요.

    "게다가 내가 이 글에 트랙백을 보낸 걸로 나와 있는데, 그 트랙백조차 없앴군요."
    -> 글이라곤 딸랑 2개 있고, 트랙백도 2개 밖에 없는 블로그에 무슨 이유로 트랙백을 없앴겠습니까;;;

    ps. 지우시지 않았다면, 제가 사과드리겠습니다.
    원인이 여긴지 거긴진 몰라도, 오류였나 보네요.

  5. 하민혁

    | 2009.03.29 02:14 | PERMALINK | EDIT | REPLY |

    지금까지 블질하면서 그런 얘기 들어보는 건 처음입니다. 나를 그렇게 숱하게 까고 다니는 애들 많아도 내가 그들을 차단했다거나 내가 그들의 글을 삭제했다는 걸로 나를 까는 애들은 아마 없을 겁니다. 님은 그들에게 있지도 않은 사실로 전혀 새로운 씹을 꺼리 하나를 제공해준 것입니다. 그들이 댓글 차단하고 끼리끼리 모여서 노는 양이 정상인지 아니면 공개적으로 오픈해두고 있는 게 정상인지는 님이 판단해보시길 바랍니다. 서 있는 지점이 어느쪽이든지를 떠나서 말이지요. (서 있는 지점조차가 나는 그들을 사이비로 보고 있지만요. 무튼.)

  6. 콜로키움

    | 2009.04.01 14:38 신고 | PERMALINK | EDIT |

    차단에 관해서는 뭐라고 할말이 없네요.
    블로그가 사적인 공간인 동시에 공적인 공간이라고 생각하기에 판단을 못내리겠습니다.

    제가 하민혁님의 댓글을 모두 본것도 아니고 몇몇만 보고서 내리는 섣부른 판단일지는 모르겠지만,
    하민혁님이 벌이신 논쟁을 보면 평행선을 보는 듯 합니다.
    직선도 아니고 평행선이요.

    ps. 이 댓글에도 다시 댓글을 달아주시라 믿습니다 : )

  7. 말타의 매

    | 2009.06.09 05:54 신고 | PERMALINK | EDIT | REPLY |

    저기 댓글들이 오래된 거라 그냥 넘어가려 했는데 하씨에 사이비언급이 절 불태우네요.
    서있는 지점이란 정치적,사상적,개인적 견해를 말할텐데 그 차이가 사이비라니..그런 자기는 어느쪽에 서있답니까?
    글쓰는거 봐선 친한나라당,친조선일보,친이명박인데 말로는 보수는 아니라고 하니....

    그리고 댓글오픈하면 뭐합니까?
    댓글을 보지 않고 조롱부터 하는데..
    무조건 칭찬만 받아들이고 다른 의견은 조롱으로 맞받아치는게 자랑할 꺼리인가요? 생각을 오픈하길 빕니다.

    그리고 저 사람 차단해도 잘 찾아옵니다.
    도아님이 아이피 우회시키고 저도 트랙백차단에 아이피 차단하자 이렇게 상명대까지 가서 이상한 장문의 댓글을 달더군요.

    http://neowave.tistory.com/118#comment2018017

    http://neowave.tistory.com/118#comment2018014

    http://offree.net/entry/Photoshop-Healing-Brush#comment51156

    리장님 블로그에도 저런 댓글을 달았는데 찾기가 힘들어서 포기합니다.
    저한테 단 댓글중에 보면 저에게 다른 분이 저 분에 댓글을 받았다고 글 남긴게 있어요.
    차단당해도 잘만 찾아오면서 왜 차단했다고 난리인지 저분에게 한 번 물어보십시오.
    그리고 자기 집 대문은 언제나 오픈시켜놓고 아무나 받아주는지도 궁금하네요.

Write your message and submit
« PREV : 1 : ··· : 13 : 14 : 15 : 16 : 17 : 18 : NEXT »